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주예지씨 용접공 비하 논란에 강의·활동 '불투명'

 

20200115183157459016_0_710_400.jpg

 

스타강사 주예지씨를 두고 벌어진 용접공 비하 논란이 연일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주씨는 하루 만에 사과 영상을 올렸지만 논란은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모양새다.

 

주씨는 지난 13일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 방송에서 주씨는 시청자 댓글에 "(수학 가형) 7등급 맞았다는 건 3점짜리도 틀렸다는 거지. 안 한 거지. 그렇게 할거면 용접 배워가지고 저기 호주 가야 돼. 돈 많이 줘"라고 답했다.

 

27198_35868_3231.png

 

이 발언이 '용접공을 비하했다'는 공분을 불러일으키며 논란의 불씨가 됐다. 대한용접협회 역시 공식 사과를 요구하고 나섰고, 14일 주씨는 "경솔했다. 앞으로 말 한마디에 신중하겠다"며 고개를 숙였다.

 

 

 

 

주씨의 강의 및 대외 활동이 지속될 수 있을지도 불투명하다. 14일 SBS 파워FM '배성재의 텐' 출연은 취소됐고, 소속된 커넥츠 스카이에듀 측은 주씨의 거취를 논의 중이다.

 

솔직히 객관적으로 봤을 때, 이 정도 와꾸 나오는 일반인(?)도 드문데, 직업이 수험생들을 상대하는 수학강사이다보니 SNS나 유튜브에서는 얘가 상당한 인기를 누린 것은 사실이다.

 

물론 '용접공'이라는 직업이 비하를 받을만한 대상은 전혀 아니다. 또한 기능공일 경우, '학원강사' 따위는 연봉에서 가볍게 눌러 버릴 수 있는 고페이 직종이기도 하다. '해양 용접공'의 경우 기능공은 일당 5백만원도 가능하다! 

 

이러한 지극히 상식적인 것도 모르다니...

 

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
  • profile
    독일병정 2020.01.16 17:50

    내가 인생에서 가장 후회하는거
    ---> 주예지 이 아이처럼 그저그런 대학에서 억지로 수학 전공하고, 기업에서 일하다 몇년 안가서 짤림.

    차라리 2년제 전문대에서 용접 배운 후, 미국이나 호주 이민가서 취업했더라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노영민 714점
2위 유지현 513점
3위 독일병정 194점
4위 홍위병 90점
5위 이희진 67점
6위 Rev.전광훈 34점
7위 조원진 19점
8위 대통수령 15점